BLOG main image
모든것이 현실, 모든것이 환상.

'밝은 단렌즈'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4.12 [080411] 인간관계 (3)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일이 없다.
동네 자체가 슬로우다.

2주만에 일을 나갔는데
2주동안 놀고먹던 몸이 어찌나 힘들어 하는지..



#2.
밝은 단렌즈의 필요성이 느껴진다.

물론 칼번들의 출중한 성능은 매우 만족스러우나,
극단적인 어두운환경을 경험한 이후 밝은 단렌즈의 필요성이 절실하다.

시그마 삼식이가 좋아 보이는데
유독 핀문제가 자주 거론되어 불안하고..
소니 50.4는 크롭바디에선 화각이 좀 어정쩡하고..

역시 최고의 선택은
소니 35mm F1.4 G인데
가격이 120~130만원대다. 허걱 ㄷㄷㄷ

삼식이처럼 크롭바디전용도 아니고,
50.4처럼 크롭바디에서 어정쩡한 화각도 아니다.
즉, 궁극의 솔루션이란 이야기다.

차라리 이럴땐 펜탁스였다면
밝은 단렌즈 구하기야 식은죽먹기인데..

소니는 저렴한 단렌즈 발매를 서둘러라~~ 우우~



#3.
카메라이야기가 나온김에 한마디 더 하자.
소니 알파350광고를 캐논 막투엔으로 찍었다는 기사가 떴다.

아니 이게 뭔 개소리냐..

물론, 스튜디오등지에서 팔아먹기위한 사진은 캐논을 많이 쓰는거 안다..
인터뷰 내용도 이뭐병 수준이고 (알파700이 보급기면 내가쓰는 알파350은 하이엔드냐)
솔직히 기사내용을 전부 신뢰할 수는 없겠지만
기분이 과히 좋지만은 않다.

솔직히 짜증이 난다.
어이가 안드로메다로 날아가서 돌아오지 않는다-_-

적어도 자기 카메라 광고 찍는데 자사 카메라 쓰는건 기본 아닌가.
게다가 올림푸스는 E-3광고를 E-3로 찍었다고 하는데...
E-3가 알파700보다 스펙이나 화질이 뛰어난 것도 아니고..
올림푸스는 자사 카메라로 찍고, 소니는 캐논으로 찍고.
(솔직히 기사내용대로 스튜디오에서 알아서 E-3 썼겠나.. 계약사항이었을거다.)

이건 장비의 문제를 떠나
소니코리아의 정신상태가 개차반이라는걸 보여준다.
그렇게 자기 제품에 자신이 없나?
팔때는 온갖 좋은소리 다 갖다붙여놓고
이제와서 중급기라 스튜디오사진 못찍는다는 핑계 대는 꼬라지라니.

이건 일본 소니 본사에서 강력하게 처벌해야 한다고 본다.
내가 미놀타시절부터 알파마운트 빠돌이라도 이건 아니다.



#4.
다른사람에게서 내 이야기가,
그것도 내가 하지도않은 이야기가 흘러나온다면
기분이 어떨꺼 같나.

[이하 이야기는 삭제합니다]
Posted by 謎 | NaZo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08.04.12 02:47 신고
    시그마에서 50.4가 나온다는 소문이 있더군.
    사진은 내셔널 지오그래픽 감이군.
    • 2008.04.12 02: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50.4살꺼면 소니꺼 사지.. 근데 50미리는 좀..

      사진 칭찬 감솨 ㅜㅜb
  2. 2008.04.14 09:14 신고
    님하 업댓좀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8)
youthful diary (19)
twilit tomorrow (4)
YouTube (1)
scrawled (2)
remedios (2)
politics (0)

최근에 받은 트랙백

달력

«   2018/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티스토리 툴바